행정‧학교‧민간 협업의 결실 김영수도서관, 전국 최고 우수사례
행정‧학교‧민간 협업의 결실 김영수도서관, 전국 최고 우수사례
  • 홍석준 기자
  • 승인 2019.12.06 18: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무조정실 주관 ‘생활SOC 우수사례’ 공모전에서 최우수상 선정
도시재생사업으로 기존 제주북초등학교 도서관과 인근 유휴공간을 리모델링해 조성된 김영수도서관 내부의 모습. /사진=제주특별자치도
도시재생사업으로 기존 제주북초등학교 도서관과 인근 유휴공간을 리모델링해 조성된 김영수도서관 내부의 모습. /사진=제주특별자치도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도시재생 사업으로 조성된 김영수도서관이 국무조정실 생활SOC추진단이 주관하는 ‘2019년 생활SOC 아이디어·우수사례·홍보영상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에 선정됐다.

제주시 원도심 도시재생사업으로 제주북초등학교 도서관과 유휴공간이었던 옛 관사와 창고를 리모델링, 학교와 지역이 함께 하는 마을어린이도서관이자 돌봄공간으로 재탄생한 김영수도서관이 생활SOC 우수사례로 인정을 받게 된 것이다.

이 도서관은 제주도교육청 소유 제주북초등학교 내 도서관을 제주도가 도시재생사업으로 리모델링해 마을도서관 활동가와 자원봉사자 중심으로 운영되면서 행정과 학교, 민간의 협업과 지역 참여 과정이 높은 평가를 받아 전국 120곳의 우수사례 중 최고상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전국에서 처음으로 근린 주거 중심공간인 학교와 연계, 운영시간을 기준으로 쇠퇴한 원도심 생활SOC를 확충한 사례로 꼽히는 점, 수상 사례 중 유일하게 도시재생사업으로 조성된 사회간접자본 시설이라는 점도 의미가 크다.

도 관계자는 “도시재생사업을 통해 제주의 특성을 반영한 김영수도서관 같은 거점시설들을 조성하고 지역에 개방함으로써 쇠퇴한 지역에 활기를 부여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고 있다”며“앞으로도 도교육청과 협력하면서 제주형 도시재생사업을 추진해 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영수도서관은 제주북초등학교 방과 후인 평일 오후 5시부터 9시까지, 주말에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지역에 개방하고 있다. 매주 화요일은 휴관일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