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4-03-04 10:15 (월)
[전문] 지역 반대대책위 대회사
[전문] 지역 반대대책위 대회사
  • 미디어제주
  • 승인 2007.04.19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봄은 왔건만 봄볕은 인색하기만 합니다.
제주의 쓰라린 이 시절을 염려하듯 제주의 하늘은 종종 어두운 근심을 드러내는 일이 많아졌습니다.

안덕, 위미, 신례, 남원의 우리 민초들은 밭에도, 바다에 나가 물질도 마음 놓고 할 수 없어 오늘 또 이 자리에 모였습니다.

우리는 단지 우리를, 우리 마을을 지키기 위해서만 이 자리에 모인 것이 아닙니다.
수십년 이어져온 군사기지의 위협을 마침내 끝장 내고 새로운 평화의 역사를 만들어가기 위해
평화의 섬을 지정해 준 정부도, 특별자치하겠다는 도지사도 믿을길 없어 우리가 스스로 나선 것입니다.

4.3의 상처, 잊기 위해 기억해야 하는, 치유하기 위해 몸부림치는 제주도민에게 군사기지, 해군기지는 바로 59년전의 그 죽음과 폭력의 기억을 몸서리치게 재생시키려 합니다.

우리는 평화로서 살아갈 것입니다. 우리는 평화로서 국가에 기여할 것입니다. 제주는 바로 평화의 섬으로서 한반도와 동북아의 중심이 될 것입니다.

지난 4월 13일 그런 우리의 평화와 생존에 대한 요구가 거꾸로 폭력으로 치부되고, 불법의 오명에 멍들게 했습니다. 제주 특별자치에 ‘주민’은 없고, 이름모를 ‘도민’만 있었음을 목도해야 하는 쓰라린 상황일 우리를 슬프게 합니다.

특별자치에 ‘자치’는 없고, 고압적인 국가의 일방주의만이 여전함을 또 다시 경험해야 했습니다.
59년전의 국가폭력의 기억에 고통받는 우리에게 군사기지의 강행 추진은 또 다른 국가폭력으로 다가올 뿐입니다.

안보는 군대의 힘이 아닙니다.

나라가 위기에 빠졌을때, 외세의 침탈로 흔들릴때 나라를 지켜낸 것은, 안보를 지탱한 것은 바로 군대의 힘이 아니라 민초들의 합심된 역량이었다는 것을 우리의 역사는 입증하고 있습니다.

오히려 세계 최강의 군사력을 보유한 미국이 뉴욕 심장부에 테러공격을 당하는 오늘 날, 안보란 바로 군사력으로 설명될 수 없습니다. 진정한 안보란 나라가 위기에 처했을때 기꺼이 나설 수 있는 생활현장 우리 주민들의 행복과 신뢰가 보장될 때 만이 성립될 것입니다.

제주도에 아무리 최첨단 무기체계를 갖춘 기지가 만들어진다 하더라도, 도민들이 이를 신뢰하지 못하고, 나아가 주민들이 오히려 피해를 감내해야 한다면, 오히려 이는 안보를 깨는 행위가 될 것입니다.

국가가 하는 사업이기 때문에, 국방사업이기 때문에 무조건 따라야 한다는 식의 낡은 논리는 이제 중단되어야 할 것입니다.

제주도정은 해군기지 논란이 수년간 되풀이 돼 왔기 때문에 이제 결정할 때가 되었다고 하고 있습니다. 비록, 이미 5년 전에 시작된 문제이지만 제주도정이 이 문제를 공식적으로 다룬 것은 도민토론회 단 2차례 뿐입니다.

더구나 이렇듯 치열하게 몸부림하는 주민들의 의사는 단 한치도 고려하지 않고 도민 1,500명의 답변으로 결정하겠다고 합니다.이것은 용납할 수 없는 절차적 폭력입니다.

도대체 누구는 ‘주민’이고 누구는 ‘도민’입니까?

제주도정이 밝힌 여론조사 계획이 얼마나 잘못됐는지는 언론에서, 도의회에서, 여론을 통해 속속들이 드러나고 있습니다.

김태환 제주도정은 해군기지 로드맵이 잘못됐다고 사실상 판정된 이상,즉각 이를 철회해야 할 것입니다.

4.13 사태와 같은 도민유린을 발판으로 또 다시 기지를 강행하려고 한다면,
해군기지 찬반을 넘어 제주의 민심이 이를 용납지 않을 것임을 분명히 알아야 할 것입니다.

우리는 여전히 해군기지 문제가 평화적으로 해결되어지기를 바랍니다. 하지만, 잘못된 길로 제주도민을 끌고 나가려고 한다면 우리는 한치도 좌시하지 않을 것입니다.

김태환 도정, 도대체 무엇을 고민하고 있습니까? 주민이 원하지 않는 일을, 목숨을 걸고 반대하는 이 일에 당당히 나서야 할 것입니다.

특별자치도지사답게 주민의 의견에 먼저 귀기울이고, 주민의 몸부림에 먼저 가슴을 내밀고 그리고 해군기지는 반대한다고 분명히 밝혀야 할 것입니다.


2007. 4. 19



안덕면군사기지반대책위원회
위미1리해군기지반대대책위원회
위미2리 해군기지반대 범대책위원회
위미3리 해군기지반대대책위원회
남원읍해군기지반대대책위원회
제주도군사기지반대도민대책위원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