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업어선 화장실서 선원 숨진채 발견
조업어선 화장실서 선원 숨진채 발견
  • 박소정 기자
  • 승인 2009.06.16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오전8시께 서귀포시 남쪽 약 64km 해상에서 조업중이던 서귀포선적 갈치연승어선 A호(29t)에서 선원 손모씨(41)가 화장실에 쓰러져 있는 것을 동료선원이 발견,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당시 어선에는 숨진 손씨를 포함해 선원 8명이 타고 있던 것으로 알려졌으며, 손 씨의 시신은 현재 제주시내 병원으로 옮겨졌다.

서귀포해양경찰서는 동료 선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망원인을 조사하는 한편, 정확한 사인 규명을 위해 부검을 실시할 예정이다.<미디어제주>

<박소정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