찜질방서 화재…100여명 찜질복 차림으로 '대피'
찜질방서 화재…100여명 찜질복 차림으로 '대피'
  • 김진규 기자
  • 승인 2013.03.23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 오전 10시 20분께 제주동부경찰서 정문 앞 H 찜질방에서 화재가 발생, 찜질방 손님 등 100여명이 찜질복 차림으로 밖으로 대피하는 소동이 일어났다.

이날 화재는 찜질방 외벽에서 리프트 설치 작업을 하기 위해 용접을 하던 중 옥외 주차장에 있던 장작더미에 불꽃이 옮겨 붙으면서 화재가 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불길이 일면서 연기가 찜질방 내부로 들어가자 당황한 손님들이 찜질복 차림으로 밖으로 뛰쳐나왔다.

이 화재로 큰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60여명은 연기를 흡입해 출동한 119 구급차를 통해 병원으로 후송되기도 했다.

현재 낮 12시 20분께에도 찜질방 밖 주변에는 손님들이 미쳐 옷과 소지품 등을 챙기지 못해 찜질복 차림으로 대기하고 있다.   

<김진규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