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제2공항 기본계획 수립용역 중간 보고회 취소 해달라”
“제주 제2공항 기본계획 수립용역 중간 보고회 취소 해달라”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9.04.10 17:50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산읍반대대책위 10일 국토부에 요청 공문
“사전타당성재조사검토위 재개 무력화” 주장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제주 제2공항 반대 단체들이 오는 17일로 예고된 '제주 제2공항 기본계획 수립용역 중간 보고회' 취소를 요구했다.

제주제2공항성산읍반대대책위원회(공동대표 김형주 강원보 오만탁, 이하 성산읍반대위)는 10일 국토교통부에 '제주 제2공항 기본계획 수립용역 중간 보고회' 취소를 요구하는 공문을 보냈다고 밝혔다.

성산읍반대위는 "국토부가 오는 17일 성산읍체육관에서 기본계획 수립용역 중간 보고회를 개최한다고 예고했지만 현재 제주 제2공항 계획의 근거가 되고 수많은 논란을 낳은 사전타당성용역에 대한 검증을 할 검토위원회가 재개되는 시점"이라고 지적했다.

지난해 12월 활동 연장 무산으로 중단된 제주제2공항사전타당성재조사검토위원회가 재가동을 시작(첫 회의)하는 날이 오는 17일이다.

제주 제2공항 성산읍반대대책위원회와 범도민행동 관계자들이 22일 국토교통부 청사 앞에서 기본계획 수립 용역 착수 보고회 강행에 강력 반발하며 항의 집회를 갖고 있다. /사진=제주 제2공항 반대 범도민행동
제주제2공항성산읍반대대책위원회와 범도민행동 관계자들이 지난 1월 22일 국토교통부 청사 앞에서 기본계획 수립 용역 착수 보고회 강행에 강력 반발하며 항의 집회를 하는 모습. /사진=제주 제2공항 반대 범도민행동

성산읍반대위는 특히 "앞으로 2개월 동안 검토위 검증 기간에 어떤 문제가 튀어나올지 모른다"며 "그런데 활주로 배치 방안 등 구체적인 제주 제2공항 계획을 제시하는 기본계획 중간 보고회를 이 시점에 강행하겠다는 것은 검토위 재개를 무력화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에 따라 "국토부에 (중간보고회 개최 취소를 요구하는 공문을 보내) 회신을 요청했다"며 "중간 보고회를 그대로 강행할 경우 강력한 대응에 나서겠다"고 역설했다.

한편 국토부는 지난 9일 보도자료를 통해 오는 17일 성산읍체육관에서 '제주 제2공항 기본계획 수립용역 중간 보고회' 를 열어 ▲제주 항공수요 검토 및 이에 따른 적정한 인프라 계획 ▲소음 피해·환경 훼손을 최소화 할 수 있는 활주로 배치 방안 ▲안전한 비행 절차 수립 및 성산읍 주변 공역 검토 사항 ▲공항 건설 및 운영에 따른 지역 상생 방안 등을 공개하게 된다고 예고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어르묵 2019-04-10 21:27:11
한심한 것들
ㅡ필요에 의해서 들어서는 것을 반대만하니
ㅡ제주 재정자립도가 어떠냐, 좀 이기회에 제주 청년들 취직 잘되고 환경훼손 최소화 하는 등에 노력 좀해라

땅주인 2019-04-10 20:00:47
아니... 정말 욕 나오는 거 간신히 참고 있다.
자기들이 뭔데 기본계획 중간 보고를 강력 저지하겠다고 하나? 너네들이 깡패냐? 조폭이야?
왜 맨날 반대들하고 난리야? 땅주인으로써 기본계획 중간보고 어떨지 궁금해서 기다리고 있는데!
너네들은 참석하지마! 그리고 가만히들 좀 있어줘! 기본계획 중간보고가 어떨지 궁금해 하는 사람들이 더 많아! 너네만 반대할 권리 있니? 찬성하면서 기본계획이 어떻게 진행되고 있는지 궁금해하고 알 권리 있는 사람들도 많아!
정말... 내가 이렇게 까지 반말하며 댓글 남기는거처음이다. 원... 순한 사람을 자꾸 성질 나쁜 사람으로 만드는 재주가 있네...
당신들! 반대하면 참석 말고 그냥 반대만 해!
괜히 궁금해하는 선한 사람들한테 까지 피해주지 말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