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근민 전 지사 "나는 모르는 일...돈 받은 적 없어"
우근민 전 지사 "나는 모르는 일...돈 받은 적 없어"
  • 진기철 기자
  • 승인 2005.11.21 1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온천(세화.송당)지구 개발사업과 관련 수억원의 뇌물을 수수한 혐의로 21일 검찰에 소환돼 조사를 받은 우근민 전 제주도지사는 이날 오후 5시40분께 조사를 마치고 귀가했다.

우 전 지사는 검찰 조사에서 뇌물수수혐의와 관련해 "나는 전혀 모르는 일이다. 정씨로부터 돈을 받은 사실이 없다"고 완강히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따라 검찰은 이미 구속된 정씨가 우 전 지사의 아들을 통해 돈을 전달했다고 진술함에 따라 우 전 지사의 아들을 금명간 소환해 조사할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