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5당, 고권일·송강호 영장청구..불법 공사 공모 대도민 기망행위
야5당, 고권일·송강호 영장청구..불법 공사 공모 대도민 기망행위
  • 김진규 기자
  • 승인 2011.07.18 16:51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5일 경찰에 연행된 고권일 강정마을반대대책위원장과 시민운동가 송강호 박사에 대해 제주방법원이 구속영장을 청구한 것과 관련, 제주도내 야5당들이 반발하고 나섰다.

민주당, 민주노동당, 국민참여당, 진보신당, 창조한국당 제주도당은 18일 성명을 내고 “이는 범죄자로 낙인찍어 해군의 불법적인 공사를 공모하는 대국민 기만행위”라고 주장했다.

야5당은 “해군은 강정주민들에게 업무방해금지가처분신청해 마을주민들을 옥죄고 있으며, 해군기지 시공업체 삼성물산, 대림산업, 대우건설, 두산건설은 주민 14명에게 2억 9,000여만 원 상당의 손해배상을 청구했다”고 말했다.

또한 “해양경찰 역시 해상과 육상에서 시위를 한 강정주민과 활동가 76명에 대해 소환장을 발부한 상태”라고 설명했다.

야 5당은 “강정주민의 해상시위 당시 주민에게 가한 폭력은 누구에게 법적 책임을 물어야 하느냐. 경찰, 법원, 해군은 지금까지 강정주민들에게 가한 폭력과 폭력방조에 대한 책임을 져야 한다”고 압박을 가했다.

이어 “이미 강정해군기지 건설과정에 불법적 요소들이 드러났으며, 이에 대해 국회 차원의 조사가 진행되고 있다”며 고권일 씨와 송강호 씨에 대한 석방과 함께 공사방해금지가처분 신청 및 손해배상 청구를 취하할 것을 요구했다.

<김진규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hdh 2011-07-18 17:10:01
◈욕실에서 두명의 노예와~

◈집이나 모델로 직접 보내드립니다.

◈3시간-3만원 긴밤-5만원 횟수는 무제한!

◈발가락부터 머리까지 깨끗히 입사 .

◈하루밤 사랑~ 100프로~ 전국 각지 모두 가능~!

◈시간제한없고 언제든지 만나실 오파들

◈…seep6969.com…에 오셔요 상상 그 이상입니다

◈오시면 절대 후회안하실겁니다 최저의 가격에

◈최선을 다해 모시겠습니다…seep6969.com…

.☆ .▲ ▲.+☆`
\(^@^(^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