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읍, 불법 주정차 차량 뿌리 뽑는다
남원읍, 불법 주정차 차량 뿌리 뽑는다
  • 고선희 인턴기자
  • 승인 2008.11.14 1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 남원읍(읍장 오금자)은 14일  남원 시가지내 불법 주정차 차량에 대해 강력히 단속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서귀포시 남원읍은 남원 시가지내 교통 혼잡구간인 남원읍사무소에서 남원초등학교까지 500m에 대해 올해 2월부터 주정차 계도 및 전단지 배부 등 주정차 단속을 전개해 왔다.

또한 지난 10월에는 버스정류장에 '주차금지' 안내 표시 및 도로변에 '5분이상 주차금지'를 표시해 왔으나 이러한 계도에도 불구하고 불법 주정차가 극성을 부림에 따라 오는 17일부터 자치경찰대와 합동으로 강력 단속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5분이상 주차된 차량에 대해서는 스티커 부착 및 과태료를 부과키로 했으며 이를 위해 매일 차량을 통해 가두 안내 방송을 실시, 읍사무소 전 직원들이 적극적인 계도에 나서고 있다.

오금자 남원읍장은 "그동안 많은 홍보와 계도에도 불구하고 불법 주정차 차량으로 인해 교통 혼잡 및 교통사고가 빈번함에 따라 과태료 부과 등 강력단속을 통해 불법 주정차를 뿌리 뽑겠다"고 밝혔다. <미디어제주>

<고선희 인턴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