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시트' 개봉 3일째 100만 돌파…천만영화 '극한직업'과 같은 속도
'엑시트' 개봉 3일째 100만 돌파…천만영화 '극한직업'과 같은 속도
  • 미디어제주
  • 승인 2019.08.02 08: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엑시트'가 개봉 3일째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재난영화의 공식을 깨고 유쾌하고 통쾌한 이야기로 관객의 마음을 사로잡은 이 작품은 이틀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해 눈길을 끌고 있다.

[사진=CJ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CJ엔터테인먼트 제공]

 

2일 영진위 통합전산망 배급사집계 기준 영화 '엑시트'는 개봉 3일째인 오늘(2일) 오전 누적 관객수 100만 명을 돌파했다. 이는 역대 천만영화 '극한직업', '신과함께-죄와 벌', '베테랑', '도둑들', '암살'과 동일한 속도이자, '국제시장', '7번방의 선물'보다 하루 빠른 흥행 기록이다.

'엑시트'는 개봉 첫날 오락영화 흥행작 '극한직업'과 '베테랑'의 개봉일 스코어를 뛰어넘었을 뿐 아니라, 2일 연속 박스오피스 정상 굳히기에 돌입했다. '엑시트'는 '기생충' 이후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한 첫 한국영화로 주목 받으며 놀라운 흥행 행보를 보여주고 있다.

[사진=CJ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CJ엔터테인먼트 제공]

 

이에 '짠내 콤비'로 불리는 주연배우 조정석, 임윤아가 감사인사를 전해왔다. 두 사람은 "'엑시트'를 많이 사랑해 주셔서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고 합니다"라는 감사인사를 전한 것은 물론, 우쿨렐레를 들고 뜨거운 여름에 어울리는 ‘100만 돌파’ 땡큐 가사와 영화의 시그니처인 S.O.S 구조신호를 함께 담은 귀여운 멜로디를 선사한다.

한편 영화 '엑시트'는 유독가스로 뒤덮인 도심을 탈출하는 청년백수 용남과 대학동아리 후배 의주의 기상천외한 용기와 기지를 그린 재난탈출액션 영화. IMAX, 4DX, 2D 등 다양한 포맷으로 절찬상영중이다.

아주경제  최송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