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룡 캠프 해단식 "도민과 함께 나아갈 것"
원희룡 캠프 해단식 "도민과 함께 나아갈 것"
  • 김은애 기자
  • 승인 2018.06.16 19:4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캠프 관계자, 지지자 등 300여명 ‘승리의 포옹·악수’ 나눠
원희룡 “도민 말씀 새겨 더 많은 도민과 함께 나가겠다”
원희룡 도지사가 캠프 해단식에서 지지자들과 함께 승리의 기쁨을 나누고 있다.

[미디어제주 김은애 기자] 원희룡 캠프가 16일 오후 5시 제주시 이도동 소재 사무실에서 해단식을 가졌다.

이날 해단식에는 캠프 관계자들과 유세단, 함께했던 지지자 300여명이 참석해 포옹과 악수로 승리의 기쁨을 나눴다.  

원희룡 지사는 “한 박자 천천히 생각하고, 천천히 가야 주변도 보이고 못 따라오는 사람도 보인다는 도민들의 말씀을 마음에 새겨 더 많은 도민들과 함께 나가겠다”며 “겸손하고 정직하게 손을 내밀면 도민들이 잡아주실 것이라고 믿고 도정도 도민과 손을 잡고 앞으로 나아가도록 하겠다”며 앞으로의 각오를 다졌다.

원희룡 도지사가 해단식에서 지지자들을 향해 감사 인사를 전하고 있다.

원 지사는 “오늘 비록 해단하지만 원캠프에서 만들어냈던 감동과 약속, 함께 그렸던 꿈이 제주도정으로 이어지도록 하겠다”며 “제주도민과 함께하는 원캠프가 도민 모두의 미래의 원캠프가 될 수 있도록 감동의 목표를 가지고 다시 한 번 힘차게 나아가겠다”고 밝혔다.

원 지사는 이어 “아픔을 겪고 있는 사람들의 마음을 사로잡아 우리의 지도자, 친구, 일꾼이 원희룡이라는 말이 나오도록 하겠다”며 “이 같은 동감과 감동이 대한민국 전체를 울릴 수 있는 제주의 감동스토리로 만들어 내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이날 행사가 끝난 뒤 참석자들은 ‘원희룡’이라는 구호를 일곱 번 외치는 ‘세리모니’를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영수 2018-06-17 16:47:40
무소속 원희룡·민주당 김우남 선거 야합 의혹 증폭金 경선 당시 핵심 참모진 대거 元 제2캠프 활동
주택가 골목 안쪽 홍보현수막도 없는 선거연락소
원 출구조사 발표 후 제일 먼저 찾아가 감사 인사
민주당원들 "김·원 대국민 사기극" 수사의뢰 촉구

한라일보 헤드라인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