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영리와저지도민본부, 영리병원정책 폐기 요구
의료영리와저지도민본부, 영리병원정책 폐기 요구
  • 이다영 기자
  • 승인 2017.06.13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료영리와저지와 의료공공화강화를 위한 제주도민운동본부가 13일 광화문1번가를 통해 녹지국제병원의 비영리병원 전환요구 및 영리병원정책 완전폐기를 요구했다.


이들은 문재인 정부의 정책수렴 창구인 광화문 1번가에 경제자유구역법-제주특별법의 전면 개정을 요구하며 녹지국제병원의 비영리병원으로의 전환을 촉구했다.


또한 녹지국제병원 승인의 최종허가권자인 원희룡 도지사와의 면담, 녹지그룹과 JDC와의 면담을 통해 녹지국제병원의 비영리병원 전환을 촉구한다는 입장이다.


이들이 요구한 영리병원정책 완전폐기 경제자유구역법 및 제주특별법에 대한 정책간담회를 더불어민주당에도 제안할 예정이다.


한편 의료영리와저지 제주도민운동본부 측은 "문재인 정부의 공약은 영리병원 반대다"라며 "박근혜 정부 때 승인됐다는 이유만으로 녹지국제병원을 대한민국 유일무이한 영리병원으로 남겨둘 수 없다"라며 비영리전환을 위한 활동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다영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