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학자에게 영감을 준 고흐의 작품은?
철학자에게 영감을 준 고흐의 작품은?
  • 조수진 기자
  • 승인 2017.03.28 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창열미술관 ‘미술관으로 간 철학자들’ 프로그램 운영

제주도립김창열미술관은 오는 28일부터 성인 대상 강좌 프로그램 ‘미술관으로 간 철학자들’을 5차례에 걸쳐 운영한다.

 

강좌는 유명 철학자에게 영감을 준 미술작품과 철학자가 미술작품을 바라보는 시선 등을 배울 수 있는 내용으로 짜여졌다.

 

강좌 주제는 △‘세잔은 무엇을 그토록 의심했을까?’ △‘나는 왜 정육점의 고기가 아닌가?’ △‘테오, 너는 코로의 화상이 아니다!’ △‘젠더는 없다’ △‘이것은 파이프가 아니다’ 등이다.

 

‘철학자 아빠의 인문육아’의 저자 권영민 철학연구가가 강사로 나서며, 3월 28일부터 격주 화요일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진행된다.

 

강좌는 무료로 진행되며, 선착순 50명까지 신청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 및 신청은 전화(☎064-710-4150~1)로 문의하면 된다.

강의 일정. ⓒ제주특별자치도

<조수진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