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선거는 야당이 아닌 위대한 국민의 승리”
“이번 선거는 야당이 아닌 위대한 국민의 승리”
  • 홍석준 기자
  • 승인 2016.04.14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의당 제주도당 논평 “2017년 정권 교체 초석 놓는 데 매진” 다짐

정의당 제주도당이 4.13 총선 결과에 따른 논평을 통해 “이번 선거는 야당의 승리가 아닌 위대한 국민의 승리”라는 평가를 내렸다.

정의당 도당은 14일 논평에서 “무엇보다 이번 선거는 오만과 독선으로 일관해온 새누리당과 박근혜 정권을 심판한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정의당 제주도당은 창당 이후 처음 맞는 총선으로 지역구 후보는 없었지만 정책 선거를 위한 노력을 한 결과 7.03%의 정당 지지를 받았다”며 “두 자리 수 이상 목표는 이뤄내지 못했지만 부단한 노력과 혁신으로 일궈낸 결과라는 점에서 의미가 적지 않다”고 자평했다.

또 “이제 정의당은 시작”이라며 “민생을 살리는 진보정당으로서 크게 성찰하고 더 혁신해 나감으로써 2017년 정권 교체의 초석을 놓는 일에 매진하겠다”는 다짐을 밝혔다.

<홍석준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