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20 18:05 (화)
주말 제주 ‘많은 비·강한 바람’ 예고…강풍·호우 예비특보
주말 제주 ‘많은 비·강한 바람’ 예고…강풍·호우 예비특보
  • 이정민 기자
  • 승인 2020.05.08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 밤 산간부터 비 시작해 전 지역 확대
9일 돌풍·천둥 동반 산지·남부 시간당 30㎜
예상 강수량 50~100㎜ 많은 곳 150㎜ 이상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이번 주말 제주에 많은 비와 강한 바람이 예고됐다.

제주지방기상청은 8일 밤부터 9일 밤까지 제주에 비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8일 밤 산간부터 비가 시작돼 전 지역으로 확대된다.

9일 새벽부터는 돌풍과 천둥, 번개를 동반한 강한 비가 내릴 것으로 예측했다.

지형 효과가 더해지는 제주 산지와 남부를 중심으로 시간당 30㎜ 이상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릴 것으로 내다봤다.

기상청은 150㎜ 이상 많은 비가 오는 곳이 있겠고 한라산을 경계로 북쪽 해안 지역은 상대적으로 강수량이 적어 지역 차가 크겠다고 설명했다.

8일 저녁부터 9일 밤까지 제주의 예상 강수량은 50~100㎜ 이고 산지 등 많은 곳은 150㎜ 이상이다.

여기에 강풍까지 더해질 전망이다.

기상청은 8일 밤부터 9일 오후까지 초속 10~16m(시속 35~60km)의 강한 바람이 불고 돌풍이 부는 곳도 있겠다고 밝혔다.

또 바다는 물결이 2~4m로 높게 일고 9일 밤까지 제주도 전해상과 남해서부서쪽먼바다에 짙은 안개가 끼는 해역이 있으니 해상 안전사고에 유의를 당부했다.

기상청은 이에 따라 8일 오후 6시를 기해 제주도남쪽먼바다에 풍랑주의보를 내렸다.

이와 함께 8일 밤을 기해 제주도(육상)에 강풍 예비특보를, 제주도앞바다와 남해서부서쪽먼바다에는 풍랑 예비특보를, 9일 새벽에는 제주도 남부와 산지에 호우예비특보를 발효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