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임도 53개 노선 10월 9일까지 개방
제주시 임도 53개 노선 10월 9일까지 개방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8.09.21 1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도지오름임도. [제주시 제공]
문도지오름임도. [제주시 제공]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제주시는 추석을 맞아 성묘객들에게 임도를 한시적으로 개방한다고 21일 밝혔다.

개방 대상 임도는 상가임도, 문도지오름임도 등 53개 노선 106km다,

임도는 산림기반시설로 조림, 숲 가꾸기, 산불 예방, 산림병해충 방제 등을 위해 설치한 산림 내 도로다.

평상 시에는 일반 차량의 통행이 제한된다.

제주시는 성석 명절을 전후로 성묘객들의 편의를 위해 다음 달 9일까지 임도를 개방한다.

성묘를 위한 일반 차량은 제한없이 통행할 수 있지만 허가 받지 않은 임산물 채취나 입목 벌채는 제한된다.

제주시 관계자는 "임도가 굴곡 등 험로가 많고 시속 20~30km 이내에서 이용하도록 만들어져 일반인 이용 시 안전사고가 없도록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