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구철 작가초대전 미도호스텔로 옮겨 전시
표구철 작가초대전 미도호스텔로 옮겨 전시
  • 김형훈 기자
  • 승인 2018.06.12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4.3 70주년 특별전인 표구철 작가초대전 ‘동백, 일상으로 스며들다’ 전시가 연장 전시된다.

전시는 당초 서귀포문화빳데리충전소에서 만날 수 있었으나 6월 12일부터 7월 15일까지 미도호스텔로 옮겨 전시되고 있다.

전시 장소를 숙박업소로 정한 이유는 일상의 공간을 찾은 이들에게 4.3을 일깨우기 위해서이다.

미도호스텔은 지난 2015년 오픈했으며 서귀포문화빳데리충전소와의 협력공연은 물론, 고전영화 상영, 인디밴드 공연 등을 꾸준히 해오고 있다.

전시기간 동안 방문객을 대상으로 동백꽃을 직접 만들어 헌화하는 체험과 ‘구름물고기’ 만들기 체험전이 무료로 운영된다. 문의는 미도호스텔(☎ 064-762-7627 , midohostel@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