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치원 방학 급식, 급식 지원팀 꾸려 일시 운영
유치원 방학 급식, 급식 지원팀 꾸려 일시 운영
  • 이다영 기자
  • 승인 2017.07.2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교육청,영양사 면담 실시-'병설유치원 방학 중 급식 지원팀' 운영 결정
 

병설유치원의 방학 중 급식 지원에 대해 영양사와 교육청 사이에 마찰이 빚어지고 있는 가운데, 일시적 해결책이 합의됐다.


제주도교육청 이석문 교육감은 지난 26일 오후 3시 영양교사 6명과 영양사 2명과 함께 면담을 갖고 방학 중 유치원 급식 지원에 대해 '급식 지원팀'을 구성하기로 협의했다.


이어 교육청은 지역별 지원 방안 등을 강구하는 등의 급식운영에 적극 협력한다는 입장을 보였다.


이석문 교육감은 “관련 법령이나 조례가 개정되기 전까지 아이들을 위하는 마음으로 적극 협조해 주길 바란다”고 영양사들에게 당부했으며, 이에 영양사들은 "병설유치원 방학 중 급식지원팀 운영에 협력할 것"이라고 답했다.


이 밖에 △방학 중 급식하는 고등학교 영양(교)사 처우개선 △공동관리교(영양(교)사 1인이 2교 관리) 해소 △교육청에 영양교육 전문직 배치 △회계업무 부담 해소 △교육공무직 영양사에게도 식생활교육수당 지급 등 영양(교)사 업무환경을 개선하기 위한 방안 등도 함께 논의됐다.


한편 이석문 교육감은 “법령 개정, 교육부 지원이 필요한 사안은 지속적으로 논의하고 자체적으로 개선 가능한 것은 적극 검토하겠다”며 “필요하면 학교 현장과 소통하는 만남의 자리를 자주 마련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다영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정못함 2017-07-30 13:58:50
일시적 해결 합의라니요
유치원교사를 배제한 그들만의 의견을 합의라고 할수있나요?
이에 유치원 교사들은 이에 대해 어떠한 의견을 내놓은바 없으며
구체적인 방안을 제시하기전까지는 우리교사들은 이에 대해 합의했다고 볼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