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교육
교육
제주학생동아리, 전국무용경연대회서 초등부 특상
데스크승인 2017.04.10  15:55:41 김형훈 기자 | coffa@naver.com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 진해지회가 주최한 제55회 진해군항제 전국무용경연대회에 특상을 받은 제주학생문화원 소속 한국무용 학생동아리.

제주학생문화원(원장 장지순)에 소속된 한국무용 학생동아리가 제주해녀의 삶을 전국에 알렸다.

 

제주학생문화원에 따르면 한국무용 학생동아리는 지난 8일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 진해지회가 주최한 제55회 진해군항제 전국무용경연대회에 참가, ‘제주 아이들의 해녀 이야기’를 주제로 초등부 단체부문 특상을 받았다.

 

제주학생문화원 한국무용 학생동아리는 최길복 지도강사의 안무로 유네스코에 등재된 제주해녀를 표현했다. 참가 학생은 이나림 김민서(이상 동광초3), 이채은(이도초3), 김가연(삼성초3), 표하늘 남유진(이상 아라초5), 양빈(도남초6), 남유진(아라초5) 학생 등이다.

 

한편 제주학생문화원은 한국무용, 댄스스포츠, 그룹사운드, 기타, 가야금, 발레 총 6개의 학생동아리를 운영하고 있다.

 

<김형훈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형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의견나누기(1개) 운영원칙 보기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0 / 최대 1000바이트 (한글 250자)
(61.XXX.XXX.192)
2017-04-11 18:00:50
축하드립니다 제주에서 기관에서 경연참가에 참여 하셨다니 아이들이 행복했겠습니다^^
리플달기
1 0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