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4-04-16 17:57 (화)
제주시, 동부권역 15곳 어촌계 마을어장 투석 사업 추진
제주시, 동부권역 15곳 어촌계 마을어장 투석 사업 추진
  • 홍석준 기자
  • 승인 2024.02.19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북동~구좌읍, 우도면 등 15개 어촌계 마을어장에 7억5000만 원 투입
제주시 동부권역 15개 마을어장의 수산자원 조성을 위한 투석 사업이 추진되고 있다. 사진은 패조류 투석 모습. /사진=제주시
제주시 동부권역 15개 마을어장의 수산자원 조성을 위한 투석 사업이 추진되고 있다. 사진은 패조류 투석 모습. /사진=제주시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제주시 화북동~구좌읍, 우도면 등 15곳의 어촌계 마을어장에 수산자원 조성을 위한 패조류 투석 사업이 추진된다.

19일 제주시에 따르면 이 사업은 마을어장 내 수산 동‧식물의 산란‧서식 환경 조성을 위해 제주시 동부권역 마을어장 15곳(30㏊)에 7억5000만 원의 사업비가 투입된다.

마을어장에 사석을 투하해 해조류의 패조류 서식 환경을 조성함으로써 해녀 어업인들의 주소득원인 소라, 전복 등 패류의 서식 여건을 개선하기 위해서다.

어장 내 투하되는 사석은 0.5~0.8㎥급으로 한 곳당 2㏊ 규모다. 또 사업비의 10% 이상은 수심 5m 이내 이른바 ‘할망바당’을 조성한다는 방침이다.

제주시는 현재 동부권역 어촌계 수요조사를 끝내고 적지 조사를 진행 중인 상태로, 오는 4월까지 사전영향조사 등 행정절차 이행을 마무리해 상반기 내 사업을 완료할 계획이다.

정성인 제주시 해양수산과장은 “해당 어촌계에서는 사전 절차 이행에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면서 “투석 기간 중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사업구역 내 조업을 자제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국립수산과학원 조사에 의하면 투석이 시행된 어장은 일반어장에 비해 수산생물 서식 실태가 해조류의 경우 3.9배, 패류의 경우 2.5배의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