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4-04-13 23:17 (토)
문대림 “주 5일 경로당 점심 제공 확대 최선 다할 것”
문대림 “주 5일 경로당 점심 제공 확대 최선 다할 것”
  • 홍석준 기자
  • 승인 2023.12.28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도내 복지관 배식봉사 참여, 노년층 표심 공략 나서
문대림 예비후보가 28일 도내 복지관에서 배식봉사 활동에 나서고 있다.
문대림 예비후보가 28일 도내 복지관에서 배식봉사 활동에 나서고 있다.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문대림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제주시 갑)가 어르신들을 위해 경로당에서 주 5일 점심을 제공할 수 있도록 하겠다는 민주당의 노인 맞춤형 공약 실현을 약속하고 나섰다.

문대림 예비후보는 28일 도내 복지관을 찾아 200여 명 어르신의 점심식사 배식 봉사활동을 함께 하면서 이같은 공약을 내놨다.

현행법상 어르신 점심 제공에 필요한 부식 구입비와 취사용 연료비는 지원이 불가능하기 때문에 부식 구입비 등 비용 부담으로 점심 제공이 중단되는 사례가 발생하고 있다는 이유에서다.

문 예비후보는 “현재 우리를 있게 해준 어르신들께 항상 감사하다”며 고마움을 전한 뒤 “만남과 모임 공간에서 식사시간을 통해 자연스럽게 소통할 수 있게 도와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그는 “주 5일 점심 제공을 확대하기 위해 국가와 지자체의 추가적 예산 지원은 필수 불가결한 사항”이라며 “어르신을 위한 점심 제공의 중요성을 고려하면 더 이상 미룰 수 없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에 그는 “‘경로당 주 5일 점심 제공’ 공약은 노인복지 증진과 어르신들의 결식 방지를 위해 반드시 실현돼야 한다”면서 “법률 개정과 함께 추가 예산지원을 위한 방법이 개정안에 포함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지난 21일 경로당을 찾아 제3호 총선 공약으로 ‘경로당 주 5일 점심 제공’ 공약을 발표한 바 있다. 내년 총선을 준비하면서 먹거리를 책임지는 노인 맞춤형 공약으로 본격적인 노년층 표심 공략에 나서고 있는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