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4-02-21 18:02 (수)
여름철 농작업 때 "온열질환 조심”
여름철 농작업 때 "온열질환 조심”
  • 하주홍
  • 승인 2023.08.08 1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업기술원, 불볕더위 온열질환 예방 행동요령 안내

제주특별자치도 농업기술원(원장 고상환)은 본격적인 더위가 이어지고 있어 농업인을 대상으로 온열질환 예방 행동수칙 준수와 건강관리를 당부했다.

온열질환은 뙤약볕 아래나 시설하우스 내부에서 일하는 농업인에게 쉽게 생기는 어지럼증, 발열, 구토, 근육경련 등이다.

특히 고령 농업인이 강한 햇볕에 오랫동안 노출되거나 시설하우스에서 약제 살포 등을 할 경우 더욱 조심해야 한다.

한여름 농작업을 할 때는 비상상황에 대처할 수 있도록 반드시 다른 사람과 공동으로 작업하고 시원한 물을 자주 마셔야 한다.

이때 물 대신 술이나 카페인이 들어 있는 음료(탄산음료, 커피, 녹차 등)는 마시지 않는다.

폭염특보가 발효되면 낮 12시부터 오후 5시까지는 농작업을 중단하고 휴식을 취한다.

특히 시설하우스 안 농작업은 오전 9시 이전, 오후 5시 이후에 하는 게 열사병을 예방한다.

폭염으로 환자가 생기면, 가장 먼저 환자의 의식을 확인한다.

의식이 없으면 119에 즉시 연락한 뒤 시원한 곳으로 환자를 옮겨 옷을 벗기고 목, 겨드랑이에 생수병을 대거나 선풍기 바람을 쐬어 체온을 식힌다.

농업기술원은 누리집 공지, 홍보 리플릿 배부, 문자메시지 전송, 마을방송 등을 통해 농업인과 농촌지역 취약계층의 온열질환 예방과 폭염대비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행동요령을 안내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