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4-03-01 10:28 (금)
제주 구도심 여름밤 밤 빛낸다 ... '컬러풀산지 페스티벌' 개최
제주 구도심 여름밤 밤 빛낸다 ... '컬러풀산지 페스티벌' 개최
  • 고원상 기자
  • 승인 2023.07.10 1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29일부터 8월13일까지 탐라문화광장 일대서
장기하 등 유명가수 공연에 야간 달리기 행사까지

[미디어제주 고원상 기자] 제주도와 제주관광공사는 오는 29일부터 다음달 13일까지 제주시 탐라문화광장 일대에서 ‘2023 컬러풀산지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10일 밝혔다.

컬러풀산지 페스티벌은 2021년부터 탐라문화광장 일대에서 진행된 대표적인 제주 원도심 야간축제다.   

올해 축제는 국내 유명 뮤지션이 출연하는 야간콘서트, 인문학 콘서트, 산지마켓 등 다양한 문화콘텐츠를 통해 전 연령층과 취향을 아울러 한여름 밤의 더위를 날려버릴 다채로운 문화관광행사를 선보인다.

올해 행사로는 제주 역사·문화를 주제로 한 토크 콘서트, 지역 러닝 단체와 함께하는 원도심 나이트런, 국내 유명 뮤지션과 함께하는 야간공연, 지역주민이 만들어가는 산지마켓과 버스킹이 예정돼 있다.

먼저 오는 29일부터 다음달 13일까지 매주 주말 오후 5시부터 9시까지 중고의류, 먹거리, 공예품 등 지역주민 중심의 산지마켓이 진행된다. 이번 산지마켓과 연계해 행사기간 다양한 장르의 지역뮤지션이 출연하는 야간버스킹도 열린다.

다음달 5일 오후 5시부터는 각 분야별 연사를 초청해 역사, 문화, 자연풍경, 미식 등 제주의 자원을 주제로 한 인문학 콘서트가 탐라문화광장 일대에서 열린다. 12일에는 북수구 광장에서 장기하, 강산에, 카더가든 등 국내 유명 뮤지션이 출연하는 산지 야간콘서트도 펼쳐질 예정이다.

6일과 13일에는 젊은 층을 중심으로 원도심 로컬문화로 자리잡은 러닝·워크 콘텐츠인 ‘산지 나이트런’이 전개된다.

산지 나이트런은 5㎞와 6.5㎞ 코스로 구성된 비경쟁 행사로, 산지천, 탑동, 용두암, 부두 구간 등을 걷고 뛰면서 참가자들이 각종 미션을 수행하는 형태로 진행된다. 추첨을 통해 러닝화 등 경품을 증정할 예정이다.

나이트런 행사 참가자는 도내 러닝 커뮤니티와 협업해 200여 명을 모집할 계획이다.

페스티벌 전날인 이달 28일부터 다음달 30일까지 한 달 동안 칠성로 차  없는 거리 일대 및 북수구 광장 주변에서 포켓몬 팝업스토어 및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된다.

컬러풀산지 페스티벌 관련 자세한 사항은 도 공식 관광정보포털 ‘비짓제주’ 또는 제주관광정보센터(064-740-6000)로 문의하면 된다.

변덕승 제주도 관광교류국장은 “제주의 대표적인 원도심에서 펼쳐지는 이번 축제를 만끽하면서 휴식의 시간을 즐기기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도민 및 관광객을 대상으로 양질의 야간문화관광 콘텐츠를 제공하도록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