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라요양병원, 제주사랑의열매와 협약 통해 사랑나눔병원 가입
아라요양병원, 제주사랑의열매와 협약 통해 사랑나눔병원 가입
  • 제주사랑의열매
  • 승인 2022.04.22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 심정미 사무처장, 강지언 회장, 아라요양병원 이유근 원장, 이진근 진료부원장, 송만숙 행정부원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 심정미 사무처장, 강지언 회장, 아라요양병원 이유근 원장, 이진근 진료부원장, 송만숙 행정부원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주시 아라동 소재 아라요양병원은 지난 19일, 아라요양병원에서 협약식을 갖고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강지언)가 진행하는 의료계 사회공헌 프로그램 ‘사랑나눔병원’에 가입했다.

이날 협약식을 통해 아라요양병원은 지난달 가입한 제주대학교병원에 이어 두 번째 사랑나눔병원으로 가입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아라요양병원 이유근 원장과 송만숙 행정부원장, 이진근 진료부원장, 그리고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 강지언 회장, 심정미 사무처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해 아라요양병원의 사랑나눔병원 가입을 기념했다.

이유근 아라요양병원 원장은 “빛이 강할수록 그림자가 짙어진다”며 “우리 주변 그늘진 곳에서 어렵게 생활하는 복지사각지대 이웃들을 위해 나눔에 동참했다”고 말했다. 또한 “이번 사랑나눔병원 프로그램을 통해 앞으로 의료계열의 나눔활동이 활발해졌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아라요양병원 이유근 원장은 학창시절부터 60여 년 동안 취약계층 의료봉사와 지역인재 육성을 위한 교육·기부활동을 실천하며 지역사회에 귀감이 됐다. 한편 지난해 12월에는 ‘제33회 아산상 대상’에서 자원봉사상을 수상해 받은 수상금으로 마련한 1천만원의 성금을 기부하며 ‘제주 나눔리더’로 가입한 바 있다.

사랑나눔병원은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 코로나19 장기화와 지역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에게 지역리더그룹인 의료분야의 적극적인 나눔참여를 통해 지역사회 희망가치를 전하고자 런칭한 신규 모금프로그램이다. 기관이나 직원들이 단체로 일정금액 이상 정기기부에 참여하는 경우 가입할 수 있으며, 가입문의는 제주사랑의열매(064-755-9810)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