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45초 골로 EPL 득점 1위 질주···살라·바디도 제쳐
손흥민, 45초 골로 EPL 득점 1위 질주···살라·바디도 제쳐
  • 미디어제주
  • 승인 2020.10.20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손흥민이 2020·2021 영국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5라운드 토트넘 대 웨스트햄 경기에 선발 출전해 골을 기록 후 세리모니 중이다. [사진=EPA·연합뉴스]
19일 손흥민이 2020·2021 영국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5라운드 토트넘 대 웨스트햄 경기에 선발 출전해 골을 기록 후 세리모니 중이다. [사진=EPA·연합뉴스]

손흥민이 2020·2021 영국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득점 1위 행진 중이다.

19일 밤 12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EPL 5라운드 토트넘 대 웨스트햄 경기에서 손흥민은 경기 시작 45초 만에 골을 기록했다.

손흥민은 동료 공격수 해리 케인의 롱패스를 받아 오른발로 웨스트햄의 골망을 흔들었다.

이 골로 손흥민은 리그 5경기 중 7골을 기록하며 에버턴의 도미닉 칼버트 르윈과 득점 공동 1위에 올랐다.

손흥민 뒤에는 리버풀 간판 공격수 모하메드 살라(6골), 레스터 시티의 제이미 바디(5골), 손흥민의 동료 케인(5골) 등이다. 케인은 현재 7개 도움으로 도움 순위 1위도 기록 중이다.

지난 시즌 손흥민은 리그에서 11골 11도움을 기록했다. 이번 리그 7호 골은 손흥민의 EPL 통산 60호 골이다.

한편, 이날 손흥민의 1골 1도움과 케인의 2골 1도움 활약에도 불구하고 토트넘은 웨스트햄에게 경기 종료 직전 내리 3점을 내어주며 3-3 무승부를 거뒀다.

영국 축구통계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평점 8.3점을 매겼다. 케인은 팀 내 가장 높은 평점인 10점을 받았다.

승점 1점을 챙긴 토트넘은 리그 6위를 기록했다. 다음 경기는 오는 23일 새벽 4시 홈에서 열리는 LASK 린츠와의 유럽축구연맹 유로파리그 예선전이다. 리그에서는 오는 27일 번리 원정에 나선다.

 

아주경제 정석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