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아 20주년 기념 프로젝트' 백현, 첫 주자…'공중정원' 31일 공개
'보아 20주년 기념 프로젝트' 백현, 첫 주자…'공중정원' 31일 공개
  • 미디어제주
  • 승인 2020.07.30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룹 엑소 백현[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엑소 백현[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엑소 백현이 '보아 데뷔 20주년 기념 프로젝트' 첫 주자로 나선다.

백현이 부르는 '공중 정원'은 오는 31일 오후 6시 각종 음악사이트에서 공개된다.

앞서 '공중정원(Garden In The Air)'은 지난 2005년 발매된 보아 정규 5집 '(걸스 온 톱)Girls On Top'의 수록곡으로, 몽환적인 분위기와 보아의 감성적인 보컬이 어우러져 대중의 큰 사랑을 받은 보아의 대표곡 중 하나다.

특히 이번에는 신예 프로듀서 박문치와 이아일이 편곡, 피아노 중심의 미니멀하고 세련된 R&B곡으로 재탄생했으며, 솔로 앨범부터 OST, 컬래버레이션까지 다양한 음악 활동으로 보컬리스트로서의 면모를 입증한 백현의 감미로운 보컬이 어우러져 원곡과는 또다른 매력을 만나기에 충분하다.

한편, ‘Our Beloved BoA’는 오는 8월 25일 데뷔 20주년을 맞이하는 보아의 다채로운 음악세계와 독보적인 히스토리를 기념하기 위한 프로젝트로, 백현을 시작으로 볼빨간사춘기, 갈란트(Gallant), 레드벨벳, SM Classics 등 초특급 라인업을 예고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아주경제 최송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