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학교 갈 수 있어요"... 5월 13일 고3부터 '순차적 등교'
"이제 학교 갈 수 있어요"... 5월 13일 고3부터 '순차적 등교'
  • 김은애 기자
  • 승인 2020.05.04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육부, 5월 13일 고3부터 "순차적 등교수업" 시행
5월 20일 고2, 중3, 초1~2, 유치원 등교수업 시작
5월 27일 고1, 중2, 초3~4 / 6월 1일 중1, 초5~6

[미디어제주 김은애 기자] 5월 13일부터 고등학교 3학년 학생을 우선으로, 전국 초,중,고,특수학교 및 각종학교가 순차적 개학을 시작한다.

교육부는 4일 '유‧초‧중‧고‧특수학교 등교수업 방안'을 발표하며, "학생 안전을 최우선으로, 순차적 등교를 시작한다"라고 밝혔다.

가장 먼저 등교하게 된 대상은 고등학교 3학년으로, 오는 13일부터 등교를 시작한다.

다음으로는 5월 20일 고2와 중3, 초등학교 1~2학년과 유치원이, 27일부터는 고1과 중2, 초등학교 3~4학년이 등교수업을 실시한다.

가장 마지막에 등교하는 중1과 초등학교 5~6학년은 오는 6월 1일부터 등교수업을 진행한다.

교육부가 밝힌 '학년별 등교수업 시작 시기(안). (출처=교육부 네이버 블로그)

이는 방역 준비와 학교 내 밀집도를 최소화하기 위한 교육부의 정책이다. 특히 유치원과 초등학교 저학년의 경우 원격수업에 적응하기 어렵다는 점을 감안, 등교수업 일정이 앞당겨 조정됐다.

이와 관련, 교육부는 "지역별 감염증 추이와 학교별 밀집도 등 여건이 다양한 점을 고려해 구체적인 학사 운영 방법은 시도와 학교가 자율적으로 결정하도록 했다"면서, 각 학사 운영에 자율성을 부여했다.

이에 따라 제주도내 학교마다 △학년·학급별 시차 등교 △원격수업과 등교수업의 병행 운영 △학급 단위로 오전/오후반 운영 △수업 시간의 탄력적 운영 등 구체적인 방안이 추가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

또 교육부는 등교수업에 대비해 학생 출결, 수업, 평가, 기록 관련 가이드라인을 별도 안내할 예정이다. 여기에는 교내대회, 지필평가 운영 등 학생평가 및 학생부 기재에 관한 사안별 유의사항도 담긴다.

한편, 교육부는 "모든 학생들의 등교 수업이 이루어지기 전까지 약 2주~4주 간 지속적으로 운영되는 한편, 등교수업 이후에도 원격수업을 활용하겠다는 현장의 요구가 적지 않은 상황"임을 밝히며, "원격수업 인프라 확보뿐 아니라 다양한 원격수업 콘텐츠 지원, 저소득층과 장애 학생에 대한 지원 등 안정적 원격수업 운영과 저작권, 초상권 문제 등 제도적 보완 사항을 지속적으로 개선"할 계획임을 알렸다.

이에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전 국민의 사회적 거리두기 참여로 학생들이 등교할 수 있게 되었으며, 어려운 환경에도 원격수업과 등교수업 준비를 철저히 해주신 교직원의 노고와 학부모님의 도움에 깊이 감사드린다”라고 말했다.

또 유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등교수업은 코로나19의 종식을 의미하지 않으며, 어렵게 결정된 등교수업이 차질 없이 이루어지기 위해서는 ‘생활 속 거리 두기’와 학교 방역 지침에 대한 전 국민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가 필요하다”면서, “교육부도 학교가 안전한 가운데 빠르게 정상화 될 수 있도록 시도교육청, 보건당국과 함께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철저히 준비해 나갈 것이다”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