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자헌, 장성철 예비후보 선대위 위원장 수락
구자헌, 장성철 예비후보 선대위 위원장 수락
  • 홍석준 기자
  • 승인 2020.03.22 16: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張 “구 예비후보 제주 교체의 시대정신 구현에 최선” 다짐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미래통합당 제주시 갑 경선에서 장성철 예비후보와 경쟁을 벌였던 구자헌 예비후보가 장 예비후보의 선거대책위 위원장을 맡게 됐다.

제주도의회 김황국 의원(제주시 용담1‧2동)은 선거대책위 총괄본부장으로 전격 합류했다.

장 예비후보는 22일 보도자료를 통해 “당내 경선에서 선의의 경쟁을 펼쳤던 구자헌 예비후보가 선대위원장을 공식적으로 수락해준 데 대하여 깊은 존중의 마음을 표한다”며 “구 예비후보가 내걸었던 제주 교체의 시대정신을 구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황국 의원에 대해서도 그는 “제주시 갑 선거구의 유일한 미래통합당 지역구 도의원으로서 늘 혁신을 실천해 오고 있는 차세대 지역 정치인”이라며 “현장 밀착형 선거운동을 진두지휘해서 총선 승리를 이끌어 주실 것이라 확신한다”고 말했다.

구 예비후보는 “4.15 총선을 통해 제주지역 더불어민주당 권력독점체제를 부수고 ‘문재인 정권의 경제실정 때문에 정체의 늪에 빠져있는 제주 경제에 새로운 성장을 위한 혁신의 계기를 만들어야 한다’는 장 예비후보의 주장에 전적으로 동감을 표한다”며 “선대위원장으로서 도민의 뜻이 무엇인지를 더욱 세심히 살피면서 총선승리에 혼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