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달라지는 제주교육엔 뭐가 있을까
올해 달라지는 제주교육엔 뭐가 있을까
  • 김형훈 기자
  • 승인 2020.01.02 14: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교폭력심의위원회 업무를 지원청에서 맡기로
IB 교육과정 싹 틔워…후보학교 인증절차 진행
제주도교육청 전경. 미디어제주
제주도교육청 전경. ⓒ미디어제주

[미디어제주 김형훈 기자] 올해 달라지는 제주교육은 뭘까.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이 2일 ‘2020년 달라지는 제주교육’을 발표했다.

발표 내용에 따르면 학교 폭력 심의위원회가 교육지원청으로 이관됨으로써 학교 폭력 업무에 대한 학교 현장의 부담이 줄어들 것으로 기대된다.

몸‧마음 건강 문제 해소를 위해 저체력‧비만 학생에 대해 건강 체력 교실을 지원한다. 유전자변형식물(GMO)이 없는 식재료와 과일 급식도 확대된다.

제주도교육청이 ‘교육복지특별도 완성’ 정책 중 하나로 추진해온 중‧고등학교 무상교복이 올해 1학기부터 전면 실시된다.

IB 교육과정도 싹을 틔우게 된다. 제주도교육청은 IB 후보학교로 지정된 표선고에 대해 인증절차를 진행한다.

올해부터 ‘2015 개정 교육과정’이 초등학교 1학년부터 고등학교 3학년까지 전체 적용된다.

새로운 4‧3집필 기준이 반영된 <2020 한국사 고등학교 교과서>가 학교 현장에 쓰인다.

진로진학 지원 강화를 위해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진학관련 자료 등을 지원하고, 독서교육 활성화를 위해 ‘같은 책 읽고 생각 나누기’ 도서 구입비를 학생 1인당 1만원씩 지원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