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 제주만들기’ 식당 주인들 맛 전도사 자처
‘맛있는 제주만들기’ 식당 주인들 맛 전도사 자처
  • 김형훈
  • 승인 2019.10.07 2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음식박람회 참석, 호텔신라와 제주음식 알리기

지역사회로부터 도움을 받아 재기에 성공한 ‘맛있는 제주만들기’ 식당 주인들과 호텔신라(대표 이부진)가 힘을 합쳐 제주 향토 음식 알리기에 나섰다. 식당 주인들이 잠시 영업을 접고, 제주음식박람회에 참석한 것.

제주음식박람회는 제주의 식자재와 향토 음식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제주시가 주관하는 행사로 올해 제4회를 맞아 지난 5일과 6일 양일간 제주시민복지타운에서 열렸다.

‘맛있는 제주만들기’ 식당 주인들과 함께 호텔신라 임직원들도 제주음식 알리기에 동참했다.

특히 호텔신라는 개막식에서 ‘제주음식박람회’ 4주년과 ‘맛있는 제주만들기’ 6년차, 총 10년의 기간을 형상화해 10m의 ‘대형 샌드위치’ 커팅식을 선보였다.

이날 ‘대형 샌드위치’ 커팅식에는 고희범 제주시장, 김희현 제주도의회 부의장, 임태봉 제주특별자치도청 보건복지여성국장, 오상훈 제주신라호텔 총지배인, 고낙천 제주신라면세점장 등이 참여했다.

박람회 기간 동안 마련된 ‘맛있는 제주만들기’ 특별 부스에서는 ‘맛있는 제주만들기’ 식당에서 실제 판매 중인 메뉴들을 선보였다. 제주 향토 음식 ‘고기국수’는 1호점, 18호점에서 판매 중인 메뉴이며, 12호점과 23호점의 대표 메뉴인 흑돼지 떡볶이도 시연했다. 또한 17호점의 대표메뉴인 ‘블루베리 피자’는 제주산 귤, 우유, 채소를 넣어 한라산 모양으로 만들어 방문객들의 관심을 얻었다.

한편 맛있는 제주만들기는 호텔신라가 제주도에서 진행하는 대표적인 사회공헌 활동이다. 지난 2014년 1호점 ‘신성할망식당’을 시작으로 현재까지 총 23개의 식당이 재개장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