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권호 '뭉쳐야 찬다' 하차…안정환 "개인적 사정, 선수 보강 계획"
심권호 '뭉쳐야 찬다' 하차…안정환 "개인적 사정, 선수 보강 계획"
  • 미디어제주
  • 승인 2019.09.20 1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레슬링 선수 출신 스포츠 해설가 심권호가 JTBC '뭉쳐야 찬다.'에서 하차한다.

 

[사진=해당 방송 캡처]
[사진=해당 방송 캡처]

19일 방송된 '뭉쳐야 산다'에서는 안정환이 심권호의 하차 소식을 알려 눈길을 끌었다.

이날 안정환은 현장에 참석하지 않은 심권호을 언급, "개인적 사정으로 심권호가 휴식기를 가지기로 했다"고 말했다.

이어 "선수를 보강할 수 있으면 좋겠지만 안 되면 우리끼리 해야 한다"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