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무원연금공단, 소외된 이웃 100세대에 ‘희망선물상자’ 전달
공무원연금공단, 소외된 이웃 100세대에 ‘희망선물상자’ 전달
  • 홍석준 기자
  • 승인 2019.09.11 14: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 동홍·대륜동 등 12개 동 지역으로 사회공헌 활동 확대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공무원연금공단(이사장 정남준)이 추석을 앞두고 서귀포 지역 홀몸어르신 등 소외이웃 100세대에 ‘희망선물상자’를 전달했다.

생필품, 쌀, 감귤과즐세트 등이 담긴 ‘희망선물상자’는 공단 임·직원이 자발적으로 모은 사회공헌기금 500만원으로 사회적 기업을 통해 구입했다.

이날 봉사활동에는 공단 임직원을 비롯해 서귀포종합사회복지관·마을주민센터 관계자 등 30여명이 참여, 서귀포시 동홍동·대륜동·중문동 등 12개 동에 거주하는 홀몸 어르신, 장애인 및 다문화가정 등 100세대에 명절선물을 전달했다.

공단 관계자는 “명절을 앞두고 지역 주민들과 함께 북적이면서 선물상자를 포장하고 홀로 지내시는 어른들을 찾아뵈니 마음이 정겨웠다”며 “풍성한 명절을 보내는 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공단은 지난 2016년 50세대를 시작으로 2017년 60세대, 2018년 75세대, 올해 100세대 등으로 매년 ‘한가위 희망선물상자 전달’ 사회공헌 활동을 확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