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행 혐의' 강지환, '조선생존기' 하차 결정…"교체 배우 물색 중"
'성폭행 혐의' 강지환, '조선생존기' 하차 결정…"교체 배우 물색 중"
  • 미디어제주
  • 승인 2019.07.12 0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강지환이 성폭행 혐의로 긴급 체포된 가운데 출연 중인 드라마 '조선생존기'에서 하차한다.

[배우 강지환. 사진=유대길 기자]
[배우 강지환. 사진=유대길 기자]

 

배우 강지환의 소속사이자 드라마 '조선생존기'의 제작사이기도 한 화이브라더스코리아는 11일 "한정록 역의 강지환 배우는 드라마에서 하차하게 되었음을 알려드립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배역 교체를 위해 현재 배우를 물색 중이며 원활한 방송 재개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며 "'조선생존기'를 응원해 주신 많은 시청자 여러분께 죄송하다는 말씀 전해드리며 이른 시일 내 정상화된 방송으로 찾아뵙겠습니다"고 전했다.

앞서 경기 광주경찰서는 9일 오후 10시 50분쯤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상 준강간 혐의로 강지환을 광주시 오포읍 자택에서 긴급 체포했다.

강지환은 이날 A 씨와 B 씨 등 여성 2명과 자택에서 술을 마신 뒤 이들이 자고 있던 방에 들어가 A 씨를 성폭행하고 B 씨를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아주경제  최송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