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정 크루즈항에 14만2700여톤 규모 초대형 크루즈선 온다
강정 크루즈항에 14만2700여톤 규모 초대형 크루즈선 온다
  • 홍석준 기자
  • 승인 2019.05.14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5일 프린세스 크루즈선사 소속 ‘마제스틱 프린세스’호 첫 입항
오는 15일 서귀포시 강정 크루즈항에 입항 예정인 마제스틱 프린세스호. /사진=제주특별자치도
오는 15일 서귀포시 강정 크루즈항에 입항 예정인 마제스틱 프린세스호. /사진=제주특별자치도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14만2700여톤 규모의 초대형 크루즈선이 서귀포시 강정 크루즈항에 입항한다.

제주특별자치도는 프린세스 크루즈선사 소속 ‘마제스틱 프린세스(Majestic Princess)’호가 오는 15일 강정 크루즈항에 처음 입항한다고 14일 밝혔다.

오전 7시 입항 예정인 마제스틱 프린세스호의 출항 예정시각은 오후 7시. 약 12시간 가량 강정 크루즈항에 머물 예정이다.

선박 길이 330m, 폭 47m 규모인 이 크루즈선은 지난 2017년 건조된 최신형이다. 승무원 수만 1350명에 여객 정원 4272명에 달한다.

카니발그룹 크루즈선사인 프린세스 크루즈선사 소속으로, 14만2714톤 규모의 초대형 크루즈선이다.

운항 노선은 대만 기륭항을 모항으로 일본 나가사키와 우리나라 여수를 거쳐 강정 크루즈항에 기항한 후 다시 대만 기륭항으로 돌아가는 아시아 지역 노선이다.

탑승객의 절반 이상이 개별 관광객으로, 서귀포 지역 자유관광에 나설 것으로 예상돼 지역 경제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도 관계자는 “마제스틱 프린세스호의 첫 입항을 축하하는 환영행사를 개최, 국제적 관광지인 제주에 대한 친절한 이미지를 심어줘 재방문을 유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