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서 60대 여성 연락 두절 2주만 숨진 채 발견
제주서 60대 여성 연락 두절 2주만 숨진 채 발견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9.04.19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제주서 60대 여성이 연락이 끊긴 지 2주 만에 숨진 채 발견됐다.

19일 제주동부경찰서 등에 따르면 지난 18일 오후 6시30분께 제주시 봉개동 야초지에서 이모(64·여)씨가 본인의 차 안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고사리 채취객이 며칠째 세워진 차량을 이상하게 여겨 신고하면서 이씨를 찾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씨는 지난 4일 오전부터 연락이 끊겨 가족이 10일 실종 신고를 한 상태다.

경찰은 부검 결과 타살 혐의가 발견되지 않아 추가적으로 약독물 검출 여부 등을 확인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