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 2일' 측, 정준영 '몰카 사태'에 특단 조치 "출연 중단할 것…촬영분도 모두 편집"
'1박 2일' 측, 정준영 '몰카 사태'에 특단 조치 "출연 중단할 것…촬영분도 모두 편집"
  • 미디어제주
  • 승인 2019.03.13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S 간판예능 '1박 2일' 측이 특단의 조치를 내렸다. 가수 정준영의 '몰카 사태'와 관련해 "사안의 심각성을 고려" 그를 퇴출 시키기로 결정한 것이다.

12일 KBS2 '해피선데이-1박2일' 측은 "제작진은 사안의 심각성을 고려, 정준영 씨의 '1박2일' 출연을 중단시키기로 결정하였다"고 알려왔다.

이어 "이미 촬영을 마친 2회 분량의 장면을 최대한 편집 방송할 계획이다"라고 강조하며, "시청자 여러분의 양해 바란다"고 부탁했다.

어제(11일) SBS 8시 뉴스에서는 정준영이 승리를 비롯한 동료 연예인들과 카카오톡을 통해 여성들과 성관계한 영상을 몰래 촬영, 공유한 사실을 보도했다.

SBS 측은 "취재를 통해서 대화 내용이 조작되지 않았다는 걸 확인했고, 더이상의 피해를 막기 위해서 고민 끝에 실명 밝히기로 했다"고 전했다.

정준영의 불법 영상물 공유는 2015년 말부터 행해진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 피해 여성만 10명이라는 매체 설명이다.

'몰카 논란'에 휩싸인 가수 정준영[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몰카 논란'에 휩싸인 가수 정준영[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다음은 '1박2일' 측의 공식입장 전문이다

[1박2일 제작진 입장]

정준영씨 관련 1박2일 제작진의 입장을 알려드립니다.

제작진은 사안의 심각성을 고려하여 정준영씨의 1박2일 출연을 중단시키기로 결정하였습니다.

이미 촬영을 마친 2회 분량의 방송분도 정준영씨 출연 장면을 최대한 편집 방송할 계획입니다.

시청자 여러분의 양해를 부탁드립니다.

아주경제 최송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