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서 불법체류자 취업 알선 중국인 불법체류자 구속
제주서 불법체류자 취업 알선 중국인 불법체류자 구속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9.02.26 13: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지방경찰청사 전경. ⓒ미디어제주
제주지방경찰청사 전경. ⓒ미디어제주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제주서 중국인 불법체류자의 취업을 알선한 중국인 브로커가 구속됐다.

제주지방경찰청은 서귀포시 지역 농장에 중국인 불법체류자 비모(39)씨 등 4명을 취업시키려 한 중국인 브로커 지모(36)씨를 구속수사중이라고 26일 밝혔다.

혐의는 직업안정법 및 출입국관리법 위반 등이다.

경찰은 출입국‧외국인청과 공조, 농어촌 지역을 중심으로 중국인의 불법취업 브로커가 활동한다는 첩보를 입수, 탐문 중 지난 21일 이들 5명을 서귀포시 지역 농장에서 검거했다.

불법체류 중국인들의 취업알 안선한 지씨 역시 불법체류 신분인 것으로 파악됐다.

지씨는 2017년 9월께 무비자로 입국해 체류하며 SNS를 통해 중국인 구직자를 모집, B씨 등 4명으로부터 알선료로 20만~50만원을 받거나, 받기로 하고 취업을 알선했다.

경찰은 지씨에 대한 여죄를 수사 중이며 함께 검거된 비씨 등 4명은 출입국‧외국인청에 인계, 강제퇴거 등의 조치를 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