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보유 항공기 40대 시대
제주항공 보유 항공기 40대 시대
  • 김형훈 기자
  • 승인 2019.02.19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항공(대표이사 이석주)이 보유 항공기 40대 시대를 열었다.

제주항공은 지난 2월 17일 40호기를 도입해 현재 상업운항을 위한 관계기관의 점검을 진행하고 있으며, 이르면 이번 주부터 운항을 시작한다.

40번째 항공기는 현재 보유중인 39대의 항공기와 동일한 미국 보잉사의 B737-800기종(189석 규모)이다.

제주항공은 2005년 창립 이후 7년만인 2012년 3월 항공기 보유대수가 처음으로 10대를 넘어섰고, 이후 3년이 더 지난 2015년 5월 20대를 돌파, 2017년 9월 30대를 돌파했다. 이번에는 불과 1년 4개월여만에 10대를 추가로 확대하는 등 항공기 확대에 속도를 더하고 있다.

제주항공은 40대의 항공기를 보유함ㅇ로써 규모의 경제를 통한 원가절감 능력을 극대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제주항공의 지난해 1좌석당 단위공급비용(CASK)은 1km당 약 57원이며, 증권업계에서는 제주항공이 가장 낮은 수준으로 평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