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 주택용소방시설 설치는 필수
기고 주택용소방시설 설치는 필수
  • 미디어제주
  • 승인 2018.12.05 0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고] 이동근 조천119센터 소방장
이동근 조천119센터 소방장
이동근 조천119센터 소방장

2017년 제주도내 화재건수는 751건으로 그중 건축(구조물) 화재는 144건, 건축(구조물) 화재로 인한 사상자는 20명이 발생하였다. 그 중에서도 주택화재 사상자는 14명으로 주택에서 발생하는 화재가 다른 유형별 화재보다 피해가 크고 사상자 비율이 높은 것을 알 수 있다.

화재 예방, 소방시설 설치·유지 및 안전관리에 관한 법률 제8조에 의해, 2017년 2월 4일부터 아파트를 제외한 주택(단독, 다가구, 연립 등) 소유자는 주택용 소방시설을 설치 의무화 했다. 화재는 초기에 발견하고 대처하는 것이 더 큰 화재를 면하는 지름길이므로 주택용 소방시설 시설 설치를 권장하는 것이다.

주택용 소방시설이라 함은 주택 내에 화재를 예방하고 초기 화재를 진압할 수 있는 소화기와 단독경보형감지기를 말한다. 그러나 아직까지 이에 대한 이해가 부족한 것이 사실이다.

여기서 주택에 설치하는 소화기란 3.3kg의 분말소화기로 일반화재, 유류화재, 전기화재에 사용할 수 있다. 즉 가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모든 화재에 적응 할 수 있다, 소화기에도 내용연수가 있는데 2017년 1월에 변경된 법률에 의하면 제조일 기준으로 10년이 지난 소화기는 바꿔 주어야 하고, 내용연수가 다한 소화기는 분리수거함에 분리하는 것이 아니라 전문 업체를 통해 폐기하여야 한다. 소화기를 사용할 때에는 소화기의 사용시간 8초~12초인 것을 사용자는 인지하여야 한다.

다음으로 단독경보형 감지기란 주택 천장에 설치하는 시설로, 화재 발생 시 열 또는 연기를 감지해 경보를 울려 방안의 사람이 신속히 대피할 수 있도록하고, 인명피해를 방지하는 소방시설이다, 전기를 사용하지 않고, 내장된 배터리로 경보를 울리며 별다른 설비 없이 간단히 천장에 부착하므로 1만원 안팎의 저렴한 비용으로 설치 가능하고, 배터리 수명은 10년이라 한다.

제주도 내 단독경보형감지기로 인한 화재예방 사례는 2010년부터 현재까지 50건에 달하고 있어, 화재를 예방하고, 인명피해를 방지하는 커다란 역할을 하고 있다.

이러한 기초소방시설의 구매를 위해서는 인터넷 또는 대형마트, 소방시설 판매소 등에서 누구나 손쉽게 구매가 가능하다. 나와 내 가족의 안전을 위해 지금 당장 우리 집부터 기초소방시설을 설치하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