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룡 지사, 민선7기 제주도정 취임식 생략키로
원희룡 지사, 민선7기 제주도정 취임식 생략키로
  • 홍석준 기자
  • 승인 2018.06.29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 2일 충혼묘지‧4.3평화공원 등 참배 후 공식 업무 시작
원희룡 지사가 민선7기 제주도정 출범에 따른 공식 취임식을 생략하고 영상 취임인사 등으로 도민과 첫 소통을 갖기로 했다. 사진은 지난 25일 제주아트센터에서 열린 도민화합공약실천위원회 전체회의 때 모습. /사진=제주특별자치도
원희룡 지사가 민선7기 제주도정 출범에 따른 공식 취임식을 생략하고 영상 취임인사 등으로 도민과 첫 소통을 갖기로 했다. 사진은 지난 25일 제주아트센터에서 열린 도민화합공약실천위원회 전체회의 때 모습. /사진=제주특별자치도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6.13 지방선거에서 재선 도전에 성공한 원희룡 제주도지사가 별도의 취임식을 갖지 않고 도정 업무를 개시한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원희룡 지사가 제38대 도지사 취임식은 영상 취임인사 등으로 간소화하고 7월 2일부터 민선7기 제주도정 업무를 본격 시작한다고 29일 밝혔다.

민선7기 제주도정 출범에 따른 공식 취임식은 형식적인 부분을 탈피하고 행사 간소화 및 도민 불편, 행정력 낭비를 없애 직무에 집중하는 차원에서 생략하기로 했다.

다만 민선7기 제주도정 시작에 따른 도민과의 첫 소통은 영상 메시지로 도 홈페이지와 공식 블로그, 유튜브 등을 통해 도민에 대한 약속 이행과 도정을 이끌어가는 각오를 밝힐 계획이다.

한편 제38대 도지사로서 직무를 시작하는 2일 아침에는 제주시 충혼묘지와 조천 애국선열추모탑(창렬사), 제주4.3평화공원을 방문해 순국 선열과 호국 영령, 제주4.3 영령에 참배한 후 공식 업무를 시작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