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성산읍 오조리 해수부 특화개발사업 대상 선정
서귀포시 성산읍 오조리 해수부 특화개발사업 대상 선정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8.06.17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향후 3년 동안 20억 투입…해뜨마복합센터‧마을카페 등 조성
위성곤 국회의원.
위성곤 국회의원.

[미디어제주 이정민 기자] 제주 서귀포시 성산읍 오조리가 국가에서 시행하는 특화개발사업 대상에 선정됐다. 해양수산부의 2019년 어촌분야 농어촌개발사업 대상에 선정됐다.

17일 국회 위성곤 의원(더불어민주당, 서귀포시)에 따르면 오조리가 해양수산부의 2019년 어촌분야 농산어촌개발사업 대상에 포함됐다.

특화개발사업은 해양수산부의 어촌분야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 중 하나이며 마을자원을 활용해 경관보전, 공공소득, 지속가능한 마을 공동체 발굴 등 부가가치 창출을 위한 것이다.

오조리리 특화개발사업은 향후 3년 동안 총 사업비 20억원이 투입되며 ▲해뜨마복합센터 신축 ▲해양레저 스포츠 공간 및 캠핑장 ▲마을카페 조성 ▲주민역량강화 등으로 추진된다.

세부 사업 내역 등은 개획재정부와 국회 심의를 통해 최종 확정된다.

위성곤 의원은 “농산어촌의 활력을 회복하기 위해 마을 중심의 지역개발 사업 확대가 필수적”이라며 “앞으로도 농산어촌개발사업의 예산확보 등 각종 지역개발사업 추진을 국회 차원에서 적극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