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광수 “24시간 영·유아 돌봄 서비스 가능한 베이비 호텔 만들겠다"
김광수 “24시간 영·유아 돌봄 서비스 가능한 베이비 호텔 만들겠다"
  • 김은애 기자
  • 승인 2018.06.04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육청 산하 기관인 '베이비 호텔(가칭)' 추진" 공약
전문 정규직 고용, 아이들 안전과 질 좋은 일자리 동시 제공 약속
김광수 후보.
김광수 후보.

[미디어제주 김은애 기자] 김광수 제주특별자치도교육감 후보가 4일 보도자료를 통해 "24시간 영·유아를 돌봐줄 수 있는 교육청 산하 기관 설립" 추진안을 발표했다.

김광수 후보는 "24시간 영·유아 돌봄 시스템 제공을 위한 베이비호텔(가칭)을 설립하겠다"면서 "아이들의 안전을 위해 호텔에 전문 정규직을 고용, 질 좋은 일자리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김 후보는 "이를 위해 연구용역을 진행, 결과를 바탕으로 모든 분야에 전문 정규직을 고용하고, 24시간 부모 요청에 즉각적으로 응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이어서 김 후보는 "베이비호텔은 부모의 야근과 어린이집, 유치원의 휴무 등 돌발 상황에서도 언제나 돌봄 서비스 제공이 가능해야 한다"면서 "신뢰도 확보를 위해서는 교육청 산하 기관의 형태여야 한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김 후보는 "N포 세대로 불리는 세대의 아픔에 공감하고 있기에, 부모가 안심할 수 있는 보육환경과 질 좋은 일자리 확보를 위해 노력하겠다"면서 "교육감의 권한에 따른 한계가 있더라도 사회적 협의를 이끌어내 반드시 성과를 내겠다"고 의지를 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