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3 지방선거 제주도의회 의원 선거 구도도 윤곽
6.13 지방선거 제주도의회 의원 선거 구도도 윤곽
  • 홍석준 기자
  • 승인 2018.04.20 0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8곳 경선지역 후보 경선 결과 발표
현역의원들 희비 엇갈려 … 윤춘광‧강성균 본선행
사진 왼쪽 위부터 강성민(제주시 이도2동 을), 김영심(용담1,2동), 강성의(화북동), 양영식(연동 갑), 강성균(애월읍), 김주용(서귀포시 송산, 효돈, 영천동), 윤춘광(동홍동), 조훈배(안덕면) 예비후보. ⓒ 미디어제주
사진 왼쪽 위부터 강성민(제주시 이도2동 을), 김영심(용담1,2동), 강성의(화북동), 양영식(연동 갑), 강성균(애월읍), 김주용(서귀포시 송산, 효돈, 영천동), 윤춘광(동홍동), 조훈배(안덕면) 예비후보. ⓒ 미디어제주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이 6.13 지방선거에 나설 도의원 후보 경선 결과를 발표, 제주도의회 의원 선거 구도도 서서히 윤곽이 드러나고 있다.

민주당 제주도당은 8곳 경선지역 선거구의 도의원 후보 경선 결과를 19일 발표했다.

제주시 이도2동(을) 선거구에서는 강성민 예비후보(전 오영훈 의원 보좌관)가, 용담1‧2동 선거구에서는 김영심 전 도의원이 경선을 통과했다.

화북동 선거구에서는 강성의 예비후보가 후보가 현역 의원인 홍기철 의원을 따돌리고 민주당 후보로 본선에 나서게 됐다.

또 연동(갑) 선거구는 양영식 예비후보(도당 부위원장)가, 애월읍 선거구에서는 교육의원을 사퇴하고 지역구 의원으로 나선 강성균 예비후보가 본선행 티켓을 거머쥐었다.

서귀포시 송산‧효돈‧영천동 선거구에서는 김주용 예비후보(중앙당 환경특위 부위원장)가 본선에 진출했고, 현역 의원끼리 경선에서 맞붙은 동홍동 선거구에서는 윤춘광 예비후보(도의회 부의장)가 강익자 의원을 누르고 당내 경선을 통과했다.

3명의 경쟁자가 만난 안덕면 선거구에서는 조훈배 예비후보(전 안덕면 연합청년회장)가 경선을 통과, 본선에 나서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