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원도심을 경제 문화의 중심지로 돌려놓을 것”
“제주시 원도심을 경제 문화의 중심지로 돌려놓을 것”
  • 김형훈 기자
  • 승인 2018.03.25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13지방선거 D-80 / 제주도의원 선거 예비후보>
​​​​​​​더불어민주당 문종태 예비후보, 24일 선거사무소 개소
문종태 예비후보가 24일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갖고 본격 선거운동에 돌입했다.
문종태 예비후보가 24일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갖고 본격 선거운동에 돌입했다.

[미디어제주 김형훈 기자] 6.13 지방선거 제주도의회의원선거 일도1동, 이도1동, 건입동 선거구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문종태 예비후보는 지난 24일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열고 본격적인 선거운동에 나섰다.

문종태 예비후보는 개소식에 앞서 같은 지역에서 경선을 준비하던 김기정 후보와의 단일화를 발표하기도 했다.

문종태 예비후보는 “원도심이라 불리는 일도1동, 이도1동, 건입동 선거구는 오랜기간 제주의 정치, 경제, 사회, 문화의 중심지였다. 지금은 비록 인구의 감소와 그로인한 지역상권 쇠퇴로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발전가능성이 매우 큰 동네”라며 “참일꾼으로서 이곳을 제주사회의 경제와 문화의 중심지로 다시 돌려놓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문종태 예비후보는 2015 제주아트페어 집행위원장, 지역축제위원장, 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등을 지냈다.

한편 이날 개소식에는 더불어민주당 오영훈 국회의원을 비롯, 제주도지사 경선에 참여하는 예비후보자, 더불어민주당 소속 제주시 도의원 예비후보들이 모두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