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2-27 09:07 (토)
박규헌 제주도의회 의원, 6.13 지방선거 불출마
박규헌 제주도의회 의원, 6.13 지방선거 불출마
  • 홍석준 기자
  • 승인 2018.02.14 18: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세대 정치 희망자들에게 길을 열어주려는 것” 입장 피력
제주도의회 박규헌 의원이 14일 보도자료를 내고 6월 지방선거 불출마 입장을 밝혔다. /사진=제주특별자치도의회
제주도의회 박규헌 의원이 14일 보도자료를 내고 6월 지방선거 불출마 입장을 밝혔다. /사진=제주특별자치도의회

[미디어제주 홍석준 기자] 박규헌 제주도의회 의원(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이 오는 6월 지방선거 불출마를 선언했다.

박규헌 의원은 14일 보도자료를 통해 “오랜 성찰과 고뇌 끝에 이번 6.13 지방선거에 출마하지 않기로 결심했다”면서 “열정적이며 참신한 젊은 차세대 정치 희망자들에게 길을 열어주려는 것”이라고 이유를 설명했다.

공직자 출신인 그는 지난 2010년 지방선거 때 애월읍 선거구에서 당선, 지역구 의원으로 배지를 처음 달았고 4년 후인 2014년 선거 때는 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로 당선된 케이스다.

그는 “41년의 공직생활을 경험 삼아 제9대, 제10대 의원으로 그동안 도민 여러분의 뜨거운 사랑과 성원 속에 소신을 갖고 의정활동을 할 수 있었다”면서 도민들에게 존경과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이어 그는 “제주도와 지역 발전을 위해 도민 여러분이 주셨던 영광스러운 자리를 지역의 젊고 참신한 일꾼에게 물려주려고 한다”면서 “그동안 저를 헌신적으로 지지해주신 도민들과 고향이며 지역구인 애월읍민들의 열정적인 지지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밝혔다.

비례대표인 박 의원이 제9대 의회 때 지역구 후보로 나서 당선됐던 애월읍 선거구는 최근 바른정당을 탈당한 고태민 의원이 재선을 노리고 있고, 더불어민주당에서는 강성균 교육의원이 지역구 후보로 나설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한편 자유한국당 소속 비례대표 의원 중에는 김영보 의원과 홍경희 의원이 불출마 쪽으로 마음을 굳힌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