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후부터 찬바람 “올해 수능일 춥다”
오후부터 찬바람 “올해 수능일 춥다”
  • 김진숙 기자
  • 승인 2017.11.14 08: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도 수능한파가 찾아올 것으로 예상된다. ⓒ미디어제주 자료사진
올해도 수능한파가 찾아올 것으로 예상된다. ⓒ미디어제주 자료사진

[미디어제주 김진숙 기자] 올해도 수능한파가 찾아올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예비소집일인 15일부터 수능일인 16일까지 기온이 내려가며 추워질 것으로 전망했다.

특히 오늘(14일) 오후부터 바람이 강하게 불며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지겠다.

수능일인 16일까지 비 소식 없이 구름 많은 날씨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14일 제주는 흐리다가 오후부터 구름 많겠다.

낮 최고기온은 16~18도로 예상된다.

제주도 산지에는 건조주의보가 계속 이어지며 대기가 건조해, 산불 등 화재예방에 주의가 요구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