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 에베레스트 등정 故 고상돈 대원 동상제막
첫 에베레스트 등정 故 고상돈 대원 동상제막
  • 진기철 기자
  • 승인 2005.05.30 0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977년 우리나라에서는 처음으로 히말라야 에베레스트를 등정했던 산악인 故 고상돈 대원의 동상제막식 및 26주기 추모제가 29일 오후 한라산 1100고지 고상돈 묘역에서 열렸다.

고상돈기념사업회(이사장 양하선)가 주최하고 제주도와 제주도산악연맹 후원으로 열린 이날 제막식에는 미망인 이회수 여사, 김태환 제주도지사, 김영훈 제주시장, 이인정 대한산악연맹 회장, 김영도 77에베레스트 원정대장과 대원 등 동료 산악인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고씨는 에베레스트 등정에 성공한 후 1979년 5월 29일 미국 알래스카 매킨리 남봉을 등정한 후 하산하다 웨스턴 리브 800m 빙벽에서 추락해 숨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