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일 내신등급제반발 촛불시위 ...교육청 '발칵'
7일 내신등급제반발 촛불시위 ...교육청 '발칵'
  • 현유미 기자
  • 승인 2005.05.06 18:20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촛불시위벌이자'문자메시지...긴급교감단회의

제주지역에서도 내신등급제에 반발한 고1학생들의 시위 ‘문자메세지’가 나돌고 있어 제주도교육청이 비상이 걸렸다.

제주도교육청은 고등학교 1학년 학생들이 “7일 제주시청 어울림마당에서 ‘촛불시위’를 하자”는 등의 문자메시지가 유포되고 있다고 6일 밝혔다.

최근 수도권 지역에는 2008학년도 대입 정책에 반발, “7일 열리는 광화문에서 열리는 자살 청소년 추모제에서 내신등급제 반대 촛불시위를 하자”며 촉구하고 있는 등 고1학생들의 대규모 시위가 예정되고 있어 도내 학생들도 큰 영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한편 도교육청은 6일 낮 12시 긴급 고교 교감단 회의를 열고 학생들의 동태를 파악하는 등 만일의 경우에 대비한 대책을 논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2005-05-07 08:32:50
국민은 누구나 집회 및 시위의 권리를 갖고 있다.

2005-05-07 08:29:49
학생들 사이에서 문자메세지가 오고 있는것을 어떻게 알았을까???
핸드폰 뺏고 본거 아닐까???

나그네 2005-05-07 06:59:16
하나만 잘 하면 출세하는 세상 만든다고 시작한 교육정책이 아닌가?
김정일에 충성하는 데모 잘 해서 빵에 다녀오면 군대 면제받고 민주투사되고 국회의원 되고 국무총리 되고 대통령도 될 수 있는 대한민국만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