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일반농산어촌개발 사업 성읍1‧서광서‧사계리 선정
2018 일반농산어촌개발 사업 성읍1‧서광서‧사계리 선정
  • 이정민 기자
  • 승인 2017.09.12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림축산식품부의 2018년도 일반농산어촌개발 사업에 서귀포시 지역 3개 마을이 선정됐다.

 

서귀포시는 2018년도 일반농산어촌개발 사업 중 창조적 마을 만들기 분야에 표선면 성읍1리와 안덕면 사계리, 서광동리 등 3개 마을이 선정돼 국비 14억원을 확보했다고 12일 밝혔다.

 

서광동리가 7억원, 사계리와 성읍1리가 각각 3억5000만원씩이다.

 

서귀포시는 이번에 선정된 3개 마을을 내년부터 오는 2020년까지 농어촌지역 정주여건 개선 및 지역자원을 활용한 특색있는 마을로 조성할 계획이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내년에도 중앙정부 공모사업에 참여할 마을을 선정, 마을 만들기 컨설팅 사업을 강화해 지역 발전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정민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