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4-05-29 22:30 (수)
디지털 운행기록계로 과속.난폭운전 개선
디지털 운행기록계로 과속.난폭운전 개선
  • 김진규 기자
  • 승인 2013.02.11 12:3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속.난폭운전 등 운전행태를 개선하기 위한 디지털운행기록계 장착 사업으로 인해 교통안전운행에 도움이 될 전망이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오는 6월까지 도내 버스, 택시, 화물자동차 등 운수사업용 자동차 1만 407대에 대해 디지털운행기록계 장착을 완료할 계획이다.

디지털 운행기록계는 속도, 브레이크 가속페달 사용, 위치정보, 운전시간 등 운전자의 운행특성을 기록하는 블랙박스 역할을 하는 기기로, 운수사업용 자동차에 장착토록 의무화 함으로써 과속 및 급가감속과 같은 난폭운전을 예방하기 위한 것이다.

기존 운행기록계는 데이터가 제한적을 뿐만 아니라 종이로 출력돼 정밀도가 떨어져 활용하기 곤란했었다.

그러나 디지털 운행기록계는 운전자의 과속, 급가.감속, 끼어들기, 장시간 운전 등 운전자의 다양한 운행정보를 정밀하게 기록하고 종합적으로 분석할 수 있게 됐다.

선진국에서는 이미 장착이 의무화되어 있으며, 국내에서는 사고다발업체를 대상으로 한 디지털 운행기록계 시범운영 결과(‘06년, 교통안전공단), 교통사고가 약 30% 감소된 것으로 분석된 바 있다.

도 관계자는 "이번 디지털 운행기록계의 장착으로 일반 자가용에 비해 사고율이 5배이상 높고, 교통법규 위반건수가 1.7배 높은 운수사업용 차량 운전자의 난폭 운전습관을 크게 개선해 운수사업용 차량의 교통사고를 줄이는 데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김진규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딥페이크등(영상‧음향‧이미지)을 이용한 선거운동 및 후보자 등에 대한 허위사실공표‧비방은 공직선거법에 위반되므로 유의하시기 바랍니다.(삭제 또는 고발될 수 있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콤생이 2013-02-12 09:29:41
무사 고양이목에 방울달았뎅허영 고양이가 지붕에 안올라가고 생선 훔쳐먹지 못햄서? 실데없는 세금 쳐 들여가멍...아에 모든 영업용차량들을 공영제로해서 정부가 관리허주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