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부에는 역시 '제주 홍해삼', 효능성 입증
피부에는 역시 '제주 홍해삼', 효능성 입증
  • 윤철수 기자
  • 승인 2009.12.11 1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양수산연구원 연구결과, 항염증과 피부미백 효과에 탁월

홍해삼이 항염증과 미백효과에 탁월한 효과가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와 눈길을 끈다.

제주특별자치도 해양수산연구원(원장 오익심)은 11일 제주하이테크산업진흥원과 공동으로 홍해삼과 관련한 연구를 시행한 결과 홍해삼에서 항염증성분 및 탁월한 미백효과가 입증돼 화장품 원료추출 및 기능성 화장품 개발의 가능성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연구결과 홍해삼은 염증인자인 나이트릭 옥사이드 생성에 대한 억제작용이 우수할 뿐만 아니라, 피부를 검게하는 멜라닌 생성도 효과적으로 억제한다는 사실을 규명했다.

피부진정과 미백효과 등의 피부질환 개선을 위한 화장품 소재로 유용하게 이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러한 연구결과는 국제학술지인 인터내셔널 저널 오브 파마칼러지에 게재하게 돼 제주특산 홍해삼을 전 세계에 알리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해양수산연구원은 앞서 홍해삼의 유전적 특이성 조사를 통해 홍해삼만이 갖는 특이유전자 탐색을 완료했고, 홍해삼 추출물이 항염증 및 항암에 효과가 있다는 것을 밝혀냈다.

현재 홍해삼을 활용한 식품소재 개발 및 건해삼 제조 기술개발 등도 추진 중에 있다. <미디어제주>

<윤철수 기자 / 저작권자 ⓒ 미디어제주 무단전재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